우리지역소식
충남농업기술원, 고품질 딸기 재배·육묘 관리가 좌우!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8-06-14 09:15:53
도 농업기술원 “자묘 60일 이상 키우고 병해충 철저 방제를”
[충남타임뉴스=홍대인 기자]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고품질 딸기 생산을 위해서는 여름철 육묘 관리와 철저한 병해충 방제가 필요하다며 재배 농가의 주의를 당부했다.

14일 도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국내 전체 재배 면적의 83%를 점유하고 있는 딸기 품종 ‘설향’의 경우, 9월 상·중순 정식하기 위해서는 자묘를 최소 60일 이상 육묘해야 한다.

모주를 심은 상토는 너무 과습하지 않도록 토양 수분을 일정하게 관리하고 모주에서 발생하는 런너는 한 줄로 가지런히 유인을 하며 런너의 곁가지는 제거해야 자묘의 세력이 좋아진다.

자묘의 묘령(묘의 나이)을 비슷하게 육묘하기 위해서는 5월 상순부터 자묘 유인을 시작해서 6월 하순까지 모두 마친 후 일시에 자묘에 관수를 시작하여 70∼90일 묘를 만드는 것이 좋다.

자묘 받기가 다 끝나면 모주의 잎을 제거하여 통기성을 확보해야 병해충을 예방할 수 있다.

여름철 자묘의 엽수는 3매를 유지하는 것이 좋으며 주기적으로 잎을 따 웃자람 방지에 힘써야 한다.

특히 여름철에는 시설하우스 내 온도가 상승해 병해충 발생이 증가하므로 차광과 환기를 시켜 시설하우스 내 온도를 낮추고 공기를 유동시켜야 한다.

이 시기에는 시들음병, 탄저병, 줄기마름병, 작은뿌리파리, 진딧물, 응애 등 병해충의 예방과 방제에 주의해야 한다.

도 농업기술원 논산딸기시험장 이인하 연구사는 “육묘는 딸기 농사의 80%를 차지할 정도로 매우 중요하다"며 “도내 딸기 농가들이 안정적인 수익을 올릴 수 있도록 육묘 현장 기술 지원과 기술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 농업기술원은 매년 바이러스 감염이 없는 건강한 우량 묘를 도내 농가에 보급 중이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