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영주브랜드 콩 “부석태”남대리 부석태 전통된장 체험행사
송용만 기자 sym6055@naver.com
기사입력 : 2017-04-17 21:50:37
[영주=송용만기자]경상북도의 유일한 한강 발원지이자 경상도, 강원도, 충청도의 3도 접경지역인 영주시 부석면 남대리에서 지난 15일 오전 11시부터 영주콩(부석태)로 전통된장 담그기 체험행사가 열렸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남대리 부석태 전통된장 체험행사’는 정월에 미리 담가놓은 부석태 메주를 건져 개인별로 지정된 장독에 된장을 직접 담아 보는 체험행사다.

이날 행사에는 서울, 경기, 인천, 강원을 비롯한 전국 각지에서 전통된장담기 체험을 신청한 60여 가구 가족들과 마을주민 등 300여명이 참가해 함께 손수 전통 된장을 담그며 우리 음식문화를 익혔다.

특히 영주시가 역점사업으로 추진하는 영주콩가공산업 관계자들이 참여해 영주콩(부석태)으로 만든 전통발효음식의 우수성과 지역농산물을 홍보해 도‧농간 상생의 길을 함께 모색했다.

이날 담근 장은 각자 담근 장 항아리에 이름표를 붙여 남대리 주막거리 내에 마련된 장독대에서 6개월간 숙성과정을 거친 뒤 직접 퍼가거나 가정으로 배달될 예정이다.

부대행사로 전통콩요리 시식, 전통고추장 체험, 지게체험, 굴렁쇠 체험, 투호놀이, 경품권 추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참가자들에게 즐거움을 선물했다.

된장 담그기 행사에 매년 참가한 황채원(여. 경기 구리시)씨는 “일년내내 부석태로 직접 담근 된장을 먹고 있다"며 “매년 온 가족이 참여해 된장도 담그고 부석사도 둘러볼 수 있어 매우 만족한다.

이날 행사를 주관하는 ‘영농법인 사랑의부석태된장’ 신서윤 대표는 “오늘 전통된장 담그기에 쓰인 메주는 청정지역 영주 부석에서 생산된 토종 콩 부석태"라며, “행사를 통해 석태가 전국 최고의 명품 콩으로 자리잡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