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기고] 이성수 대전·충남지방병무청장, 국민과 함께하는 행복한 입영문화제!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5-09-25 18:18:31
이성수 대전·충남지방병무청장
[대전=홍대인 기자] 과거 군 입영장소는 사랑하는 가족과 연인 등 소중한 사람과 헤어짐을 아쉬워하는 눈물과 이별의 장이었다. 대한민국의 건강한 남자라면 누구나 병역의무를 이행하여야 하지만 무거운 발걸음으로 입영부대에 들어서는 젊은이들을 보면 안쓰러운 마음이 들기도 한다.

그러나 요즘 입영장소는 마치 어느 축제의 현장에 온 듯, 입영장정과 가족이 함께 즐기는 재미와 웃음의 장소로 변하고 있다. 이러한 변화의 중심에는 병무청에서 새로운 입영문화 조성의 일환으로 입영장정과 가족이 함께하는 ‘입영문화제’ 한 몫을 하고 있다. 이별과 눈물, 헤어짐의 장소로 기억되던 입영현장을 축하와 격려의 장소로 개선시킨 결과이다.

입영문화제는 군에 입영하는 장정들을 응원하고 격려하여 군 복무에 대한 심적 부담을 완화하고 아들을 군에 보내는 가족에게도 안심하고 군에 맡길 수 있는 ‘국민과 함께하는 행복한 입영문화’ 조성을 위해 2011년부터 추진해온 행사로 다양한 프로그램 발굴 등 지속적으로 개선·발전하여 내실 있는 문화제로 정착되고 있다.

대전・충남지방병무청은 육군훈련소, 제32보병사단 등 입영부대와 논산시, 세종시 등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하여 매년 입영문화제를 개최 하고 있으며, 금년에는 4월13일 육군훈련소를 시작으로 육군훈련소 6회, 제32보병사단 2회 등 총 8차례를 실시한다.

또한 306보충대가 해체됨에 따라 전방사단으로 직접 입영하는 장정과 가족 등을 격려하기 위해 금년 2월부터 제8기계화보병사단에서 ‘작은 입영문화제’를 별도로 실시하여 가족들로부터 많은 호응과 관심을 받고 있다.

우리 청에서는 질 높은 행사추진을 위하여 입영부대 뿐 아니라 민간단체 및 공공기관과도 지속적으로 협조하고 있으며, 논산시와 세종특별자치시는 원거리에서 오는 입영가족들이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입영부대 주변식당, 숙박시설 등과 협력을 강화하여 요금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있다.

입영문화제는 가족・연인을 위한 즉석사진 이벤트, 사랑의 편지쓰기, 부모님 업고 걷기, 세족식 등 입영자와 가족이 함께 참여하는 사전행사와 입영부대와 병무청이 함께 진행하는 본행사로 이루어져 있다. 

본행사는 군악대의 연주 및 모듬북 등을 비롯하여 성악, 마술, 무용, 댄스 등 각종 문화․예술단체의 공연을 통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 입영장정과 가족들의 긴장감을 해소시키고 있다. 든든한 아들의 등에 업히신 어머니의 흐뭇한 미소와 부모 자식간의 마음을 전하는 사랑의 편지 낭송은 가슴 뭉클한 감동을 주기도 한다.

지금껏 격어보지 못했던 낯선 환경에서 2년에 가까운 시간을 보내야 한다는 것은 누구에게나 두려운 일이 아닐 수 없을 것이다. 하지만 우리는 병역을 이행하는 이 시간이 결코 헛되이 지나가는 시간이 아닌, 한 단계 성장하는 시간임을 잘 알고 있다.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 젊은이 들에게 더 이상은 무거운 분위기의 위로가 아닌 격려와 축하의 박수를 보내고자 한다. 앞으로도 대전충남지방병무청은 입영을 앞둔 젊은이들의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