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대학로 연극 "시크릿"들어가자마자 빵빵 터진다.
장하나 기자 tls1880@hanmail.net
기사입력 : 2018-03-16 14:30:30

사진=신종철 기자

[서울타임뉴스=장하나 기자] 연극 '시크릿'이 희극이 비극 속에서 더 돋보인다는 찰리 채플린의 철학처럼 우울한 현실 속에서 사람들의 호응을 얻고 있어 눈길을 끈다.

시크릿'은 대학로 탑 아트홀에서 지난 2009년부터 관객들의 사랑에 힘입어 오픈런으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미친 사람들의 미치지 않은 이야기 '시크릿'은 경기가 어려워지고, 하는 일이 답답해 자살률과 우울증이 급증하는 현실 속 해피엔딩을 그리워하는 사람의 역 심리를 이용한 휴먼코미디 연극이다.

이 작품은 마냥 웃기게만 진행되지 않는다. 인간의 외로움과 사회 풍자라는 꽤 무거운 소재지만 재미있게 풀어나가며 어딘가 마음 한편에 뭉클하게 차오르는 따뜻함을 전달한다.

또한 사랑하는 여인을 자신의 능력 부족으로 인해 떠나보내는 실연의 아픔으로 그만 미쳐버린 이광남과 이광남을 데리고 장난만을 일삼다가 마지막에 우주 화성으로 떠난다며 말하는 장성만 등 우리네 현실을 대변하는 다양한 캐릭터들이 등장한다

'시크릿'은 삶을 살아가는데 있어서, 하찮고 사소해 보여서 잃어버리기 쉬운 것, 하지만 그렇기 때문에 더더욱 중요하고 절대 잃어버려서는 안 되는 것들을 시사해주고 있다. 인터파크, 옥션티켓, 메세나티켓에서 예매가 가능하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