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제5회 세종축제, 세종과 한글은 없다!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7-10-08 14:54:16
[세종타임뉴스=홍대인 기자] 세종시의 다섯 번째 세종축제를 보고 많은 시민들이 불만과 아쉬움을 드러냈다.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세종 호수공원 일원에서 세종시 주최의 ‘5회 세종축제’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많은 시민들이 방문했지만 “세종대왕이나 한글은 없고 단순한 기업체 홍보가 많아 축제의 성격과 맞지 않는 것 같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한글·창의 산업전을 방문한 대전에서 온 김00(괴정동, 45)씨는 “아이들에게 세종대왕 또는 한글의 역사에 대해 알려주려고 왔는데 보이는 것이라고는 어느 행사장에 가든 볼 수 있는 것들뿐이고 그마저도 행사와는 전혀 관계가 없는 것들뿐이었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또한 시민들은 “축제 첫날인 7일 개막식에 불꽃쇼가 예정시간보다 늦게 진행된 점과 개막식 내내 소음과 무대에 문제가 있었다"며 “벌써 5회째 진행되고 있는데 아직도 미숙한 부분이 보여서 아쉽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세종시 공무원들이 추석연휴도 반납하고 축제준비를 했을텐데 그 노고에 비해 성과가 제대로 나지 않아서 안타깝다"며 “내년에는 시민들이 더욱 즐거운 축제로 만들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축제는 연기군 당시 지역축제 일부를 통합하고, 세종특별자치시 도시마케팅 프로그램을 연계해 매년 10월에 개최하는 축제로 2013년부터 개최됐다.

올해로 5회째를 맞는 세종축제는 세종특별 자치시가 추구하는 핵심브랜드인 세종대왕과 한글의 브랜드 이미지를 구현한다는 취지로 마련됐다.
이춘희 세종시장 페이스북 캡처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