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기고/나도한마디
[독자기고]휴가철 터무니없는 저가할인 사기 조심해야
최동순 기자 ks4257425@hanmail.net
기사입력 : 2017-07-25 11:05:00
정선경찰서 교통관리계장 경위 유정용

최근 5년(2011~2015) 동안 서울에서 전자상거래로 피해를 본 시민이 5541명, 누적 피해금액은 34억여 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태를 반영하듯 과거 가격비교 사이트 최저가나 오픈 마켓 등에서 소비자를 유인해 사기 행각을 벌이던 것이 최근에는 SNS로 인한 피해가 급증하고 있다.

또한, 서울시전자상거래센터에 따르면 전자상거래 피해자수는 2011년 3070건, 2012년 1576건, 2013년 520건, 2014년 256건, 2015년 119건 등이며, 이 기간 피해금액은 2011년 4억6201만원, 2012년 26억2773만6000원으로 최고점을 기록한 후 2013~2015년 2억1469만원, 5302만9000원, 6385만2000원이었다.

우리나라 전체 전자상거래 거래액을 살펴보면 2001년 이후 지난 15년간 연평균 약 22%의 높은 증가율을 보여 왔으며, 2016년도 거래액은 약 65조원 규모로 2001년에 비해 약 16배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렇다보니 전자상거래(사이버) 구매는 신속성과 편리성, 사람을 대면하지 않고 사이버 상으로 물품거래를 한다는 점을 이용하여 범죄꾼들의 물품 구매 사기가 판을 치고 있는 것이다.

경찰청의 2015년 인터넷 사기 피해 신고민원을 분석한 결과 할인권, 교통권, 숙박권 등 ‘휴가 및 여행’ 관련 인터넷 사기 피해신고는 총 798건이 접수되었으며, 이 중 7~8월에 전체의 약 30%인 232건이 집중적으로 발생되었고, 유형별로 분석해 보니 물놀이 시설 등의 할인권 91건(39%), 항공기, 렌터카 등 교통권 53건(23%), 숙박권, 캠핑장비 각각 44건(19%) 순이었다.

이에 경찰의 사이버범죄수사대에서는 인터넷 사기에 대한 적극 수사와 예방 활동과 더불어 피해자 신고접수로 조사를 통해 범죄 피해가 명백한 경우, 쇼핑몰 사이트에 대해서는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폐쇄’(국내) 또는 ‘접속차단’(해외) 등 심의를 요청하고, 사기 게시 글은 해당 포털사업자에게 ‘삭제’ 또는 ‘임시차단’을 요청하는 등 피해 확산을 막고자 노력하고 있다.

하지만 경찰의 노력도 한계가 있다. 인터넷을 이용한 사기 피해를 당하지 않기 위해서는 거래 전 경찰청 ‘사이버 캅’ 앱을 통해 판매자의 전화번호, 계좌번호에 대한 사기 피해 신고이력 여부를 사전에 확인 해보는 지혜가 필요하다. 또한 ‘저가’, ‘긴급처분’, ‘한정품’ 등의 용어에 현혹되어 충동구매에 의존한 거래는 피하고, 개인 간 직거래 시에는 ‘결제대금 예치서비스’(에스크로서비스)를 이용하는 것도 피해를 예방하는 한 방법일 것이다.

본격적인 무더위와 피서철이 시작됐다. 누구나 숙박권·물놀이 이용권 등 저렴한 가격에 구입해 사용하기를 원한다. 하지만 워터파크, 펜션 등 기존 가격에서 터무니없는 가격으로 할인을 해 준다고 하면 결재 전 한번쯤 업체 확인을 해 보는 습관을 가져 휴가를 떠나기도 전에 사기 피해로 기분을 망치는 일은 없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정선경찰서 교통관리계장 경위 유정용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