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경기도 AI방역 살처분 중심에서 벗어나야 AI방역 개선 토론회 개최
우진우 기자 woo0590@naver.com
기사입력 : 2017-04-15 01:30:15

[경기타임뉴스=우진우]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에 대한 효과적인 방역을 위해서는 살처분 중심의 대책추진에서 벗어나야 한다는 의견들이 제기됐다.

경기도는 14일 오후 경기도인재개발원 다산홀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대책에 대한 향후 방향을 모색해보는 ‘고병원성AI 방역 개선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서상교 도 축산산림국장, 김호겸 경기도의회 부의장, 이은환 경기연구원 연구위원, 윤종웅 한국가금수의사회장, 조희경 동물자유연대대표를 비롯한 도·시군, 유관기관, 생산자 단체, 전문가 등 280여명이 참석해 기존의 살처분 중심의 방역대책에 대한 한계성을 지적하면서, 새로운 접근법과 시각으로 방역 정책을 마련, 추진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먼저 경기연구원의 이은환 연구위원은 “한국은 세계 최대의 살처분 실시 국가가 됐다. 더 이상 살처분 중심의 방역정책은 한계가 있다"면서, “이제는 더 강력한 예찰·초동 대응 체계를 갖춰야 할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으로는 “먼저 현행 방역체계를 4단계에서 2단계로 간소화하고, 경기도 남부와 북부에 ‘도’ 단위의 거점 살처분 및 매몰지원반을 구축해 강력한 초동 대응 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은환 연구위원은 초동방역담당 가축방역관 확보, 가축사육 총량제 도입, 소독 시스템 개선, 축산질병 자조금 제도 도입, 백신 정책에 대한 새로운 접근 등을 대안으로 제시했다.

윤종웅 가금수의사회장은 선진국의 백신전략을 소개하면서 이제는 한국에서도 새로운 백신정책을 추진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이에 대해 윤 회장은 “선진국의 사례를 볼 때, 충분한 방어력을 가진 상업용 백신 후보군이 이미 개발됐다. 살처분 정책의 보완책으로 긴급백신을 도입, 바이러스의 증식과 배출속도를 완화·감소시킬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조희경 동물자유연대 대표는 “AI 등 동물질병은 축산업의 지나친 규모화, 산업화, 대형화에 주요원인이 있다"며, “이제 지속가능한 축산을 위해 동물복지 차원에서 축산 프레임을 변경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조희경 대표는 ▲ 농가당 가축사육 총량제 도입, ▲ 감금틀 사육 폐지, ▲ 사육농가 거리제한제 도입, ▲ 계열화 기업의 방역책임 강화, ▲ 겨울철 가금산업 휴업보상제 도입 등을 제안했다.


조 대표는 또한 상시 예방백신 제도의 도입과 방역협의회의 조직·운영을 통환 종합적인 역학조사를 실시함으로써 방역시스템의 효과를 높이고, 그간 행해져왔던 ‘예방적 살처분’의 중단과 인도적 살처분이 동시에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밖에도 이날 토론회에서는 경기도 주요 철새도래지와 AI예찰강화, 살처분 보상금의 정부보조확대, 방역과 동물복지를 고려한 축사시설개선 시범사업, 바이러스 농장유입차단 대책 마련 등의 의견들이 나왔다.


도는 이번 토론회에서 나온 의견들을 종합적으로 수렴·검토한 후 향후 AI 등 동물질병 방역정책의 방향을 수립·운영하는데 반영할 계획이다.


서상교 도 축산산림국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효과적인 AI방역을 위해서는 근본적으로 방역대책 패러다임 변화와 현 축산형태의 개선이 필요하다는 데 적극 공감한다"며, “도는 앞으로 동물복지형 축사 시범운영, 방역시설 현대화 사업 등을 통해 동물질병 방역에 대한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