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대전시티즌, 위기를 기회로 바꿀 아산전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7-04-06 17:48:48
[대전=홍대인 기자] 대전시티즌이 아산 무궁화를 홈으로 불러들여 승리를 노린다.

대전은 오는 8일 오후 3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6라운드 아산무궁화와의 홈 경기를 치른다.

아산무궁화는 올 시즌 안산에서 아산으로 연고를 이적했다. 아산과 대전과 같은 충청권으로 지리적으로도 매우 가깝다. 역사적인 첫 충청 더비에서 어느 팀이 기세를 잡을지 주목된다.

아산은 지난 부산과의 경기에서 0-2 패한 뒤 4위로 내려앉았다. 대전 또한 지난 안양과의 경기에서 패한 뒤 분위기 반전이 필요한 상황이다. 물러설 수 없는 상황에서 만나는 두 팀의 대결인 만큼 치열한 경기가 예상된다.

▲크리스찬 없는 대전, 위기를 기회로

대전은 아산무궁화의 전신인 안산무궁화와 지난 시즌 맞대결에서 1승 3패로 뒤져있다. 엎친데 덮친 격으로 대전 공격의 핵인 크리스찬이 지난 안양전 퇴장을 당하며, 아산전은 물론 7라운드 부천FC전도 출전이 불가하다.

대전이 현재 기록 중인 5득점 중 크리스찬의 득점 관여율은 60%(2득점 1도움)이다. 최전방 공격을 책임지고 있는 공격수 크리스찬의 부재는 대전으로선 뼈아프다.

하지만 한 시즌을 치르다보면, 핵심선수의 공백은 언제든지 생길 수 있는 법이다. 다음 부천전까지 생각한다면 크리스찬의 공백을 대체할 카드를 아산전을 통해 증명해야 한다.

상대 아산 역시 지난 라운드 부산을 상대로 0-2로 패해 분위기가 썩 좋지 않다. 아산전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야 한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